본문 바로가기

LS전선, 사용 환경 맞춰 케이블 골라주는 무료 앱 출시

중앙일보 2020.06.01 11:11
LS전선이 개발한 케이블 추천 애플리케이션 커넥트LS. LS전선

LS전선이 개발한 케이블 추천 애플리케이션 커넥트LS. LS전선

LS전선이 사용 환경에 맞춰 케이블을 추천해주는 스마트폰 애플리케이션(이하 앱) 커넥트LS를 1일 출시했다. 케이블 추천용 앱 개발은 국내에서 처음이다. 
 
LS전선은 “사용자가 환경에 따라 가장 적합한 케이블을 간편하게 찾을 수 있는 앱”이라며 “케이블 사양서를 보면서 여러 조건을 고려해 허용전류를 계산하는 복잡한 과정을 몇 번의 터치만으로 간소화한 게 특징”이라고 말했다. 앱은 초고압(HV), 중저압(MV/LV), 버스덕트(Busduct) 등 3종으로 구글플레이와 앱스토어에서 무료로 다운받을 수 있다.
 
건설 및 산업현장 등에서 사용하는 케이블은 종류만 수백 종이 넘어 케이블 선택에도 전문 지식이 필요했다. 하지만 커넥트LS는 케이블의 수와 길이, 전압, 배열 방식, 매설 깊이, 주위 온도 등 각종 조건을 입력하면 가장 적합한 케이블을 추천해 준다. LS전선은 전문 엔지니어가 없는 소규모 건설현장 등에서 앱이 유용하게 쓰일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LS전선은 커넥트LS를 통해 모인 고객 정보를 빅데이터로 활용해 고객 맞춤형 서비스를 제공할 계획이다. 여기에 더해 온라인으로도 케이블을 판매할 예정이다. 명노현 LS전선 대표는 “LS그룹의 미래 준비 전략인 디지털 전환에 발맞춰 케이블 사업에도 빅데이터와 인공지능 등을 접목해 비즈니스 모델을 혁신해 나갈 계획”이라고 말했다.

관련기사

 
강기헌 기자 emckk@joongang.co.kr
공유하기
광고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