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대구서 80대 코로나19 환자 숨져…180번째

중앙일보 2020.05.25 13:44
대구동산병원 자료사진. 사진은 기사 내용과 관련 없음. 장세정 기자

대구동산병원 자료사진. 사진은 기사 내용과 관련 없음. 장세정 기자

대구시는 25일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은 80대 여성 환자가 숨졌다고 전했다. 시에서 나온 180번째 사망 사례다.
 
이날 시 대변인실에 따르면 전날 오후 7시11분께 대구동산병원에서 치료를 받던 84세 여성 확진자가 사망했다.
 
해당 환자는 확진자 가족과 접촉해 진단검사를 받고, 지난달 23일 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았다. 이후 대구동산병원에 입원해 한 달 가까이 치료를 받아왔다. 기저질환으로는 류머티즈 관절염을 앓고 있었던 것으로 파악됐다.
 
오원석 기자 oh.wonseok@joongang.co.kr
공유하기
광고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