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속보]잠적했던 오거돈 경찰 출두···'직원 성추행' 피의자 신분

중앙일보 2020.05.22 08:21
지난달 23일 오전 부산시청에서 오거돈 부산시장이 여성 성추행 사실을 인정하며 사퇴 기자회견을 하고 있다. 연합뉴스

지난달 23일 오전 부산시청에서 오거돈 부산시장이 여성 성추행 사실을 인정하며 사퇴 기자회견을 하고 있다. 연합뉴스

여직원을 성추행한 사건으로 사퇴 후 잠적한 오거돈 전 부산시장이 경찰에 출석했다.
 
오 전 시장은 22일 오전 피의자 조사를 받기 위해 부산경찰청에 비공개 출두했다. 그는 지난달 23일 사퇴 기자회견을 한 뒤 관사를 떠나 외부와 연락을 끊은 채 두문불출 해왔다. 
 
오 전 시장은 이날 오전 8시쯤 관계자와 함께 차량을 타고 부산경찰청 지하 주차장으로 들어와 엘리베이터를 타고 올라간 것으로 알려졌다.
 
경찰은 당초 오 전 시장에 대한 공개소환 여부도 검토했지만 오 전 시장 측이 경찰 출석 조사 시 입장을 표명해달라는 부산경찰청 기자단 요청을 거부함에 따라 사실상 비공개 소환 방침을 세웠다.
  
김은빈 기자 kim.eunbin@joongang.co.kr
공유하기
광고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