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시선집중(施善集中)] 감동적 사연 함께 나눠요 … 오늘 ‘가정위탁의 날’ 온라인 기념행사

중앙일보 2020.05.22 00:04 부동산 및 광고특집 2면 지면보기
아동권리보장원이 ‘가정위탁의 날’을 맞아 22일 오후 2시부터 온라인 기념행사를 연다. 유튜브 채널에 접속해 참여할 수 있다. [사진 아동권리보장원]

아동권리보장원이 ‘가정위탁의 날’을 맞아 22일 오후 2시부터 온라인 기념행사를 연다. 유튜브 채널에 접속해 참여할 수 있다. [사진 아동권리보장원]

아동권리보장원은 오늘(22일) ‘가정위탁의 날’을 맞아 오후 2시부터 온라인 기념행사를 연다. 가정위탁 유공 포상자(보건복지부 장관 표창)와의 실시간 전화인터뷰, 인기 트로트 가수 이도진의 축하 공연 등이 진행된다. 아동권리보장원 유튜브 채널에 접속하면 누구나 기념행사에 실시간으로 참여할 수 있다.
 

아동권리보장원

아동권리보장원은 이번 가정위탁의 날 기념식을 위해 홈페이지(dayforchild.ncrc.or.kr)를 운영하고 있다. 이곳에선 가정위탁 제도를 소개하고 지난 3~4월에 진행한 수기공모전의 수상작영상을 상영한다. 홈페이지 게시판에서 전 국민 대상 ‘사행시 짓기’ 이벤트도 진행한다.
 
가정위탁 수기공모전을 통해 위탁 아동의 감동적인 사연이 알려지며 화제를 모으기도 했다. 대구지역 가정에 위탁된 한 어린이는 가족 구성원이 서로 성이 다르고 생김새도 다르지만, 함께 살게 되면서 취미와 식성이 비슷해지는 것을 시로 표현하면서 “가족이 있어 행복하다”고 전했다.
 
올해로 17회째를 맞은 가정위탁의 날은 친부모의 사정으로 아동을 양육할 수 없을 때 법령의 기준에 적합한 위탁 가정에서 일정 기간 아동 양육을 지원하는 아동복지 제도인 ‘가정위탁’을 적극적으로 홍보하기 위해 보건복지부가 제정한 날이다. 내 아이와 보호가 필요한 아이, 2명의 아이를 행복한 가정에서 잘 키우자는 의미를 담아 5월 22일로 정했다.
 
한편 아동권리보장원은 아동정책에 대한 종합적인 수행과 아동복지 관련 사업의 효과적인 추진을 위해 필요한 정책의 수립을 지원하고 사업평가 등의 업무를 수행하는 보건복지부 산하 공공기관이다. 지난해 7월 설립 이후 전국 가정위탁지원센터를 지원하고 관련 정책 개선을 위해서도 노력하고 있다.
 
 
중앙일보디자인=김재학 기자 kim.jaihak@joongang.co.kr
공유하기
광고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