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민주당 “윤미향 의혹 관련 사실관계 확인이 먼저”

중앙일보 2020.05.20 10:17
윤미향 더불어민주당 당선인. 연합뉴스

윤미향 더불어민주당 당선인. 연합뉴스

더불어민주당은 20일 윤미향 당선인과 정의기억연대(정의연) 관련 논란에 대해 “사실관계 확인이 먼저”라며 입장을 유보했다.
 
민주당 강훈식 수석대변인은 이날 오전 당 최고위원회의에서 윤 당선인 관련 의혹을 논의한 결과 이같이 의견을 모았다고 브리핑을 통해 밝혔다.
 
강 수석대변인은 “정의연은 회계부정 의혹과 관련해 투명한 검증을 위해 외부기관을 통해 회계감사를 받겠다는 입장을 밝혔고 행안부를 비롯한 해당 기관의 감사도 있을 예정으로 안다”고 덧붙였다.
 
그러면서 “민주당은 감사 결과를 보고 종합적으로 판단해 이후 입장을 밝히도록 하겠다”고 밝혔다.
 
김은빈 기자 kim.eunbin@joongang.co.kr
공유하기
광고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