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마스크 벗은 '갓갓' 문형욱 얼굴 공개···"피해자들에게 죄송"

중앙일보 2020.05.18 14:47
n번방 최초 개설자인 일명 '갓갓' 문형욱(24)이 18일 오후 경북 안동경찰서에 마련된 포토라인에서 "피해자들에게 죄송합니다"고 말한 뒤 검찰에 송치되고 있다. 뉴시스

n번방 최초 개설자인 일명 '갓갓' 문형욱(24)이 18일 오후 경북 안동경찰서에 마련된 포토라인에서 "피해자들에게 죄송합니다"고 말한 뒤 검찰에 송치되고 있다. 뉴시스

미성년자들을 상대로 성착취 영상물을 제작해 배포한 혐의를 받는 텔레그램 'n번방' 운영자 '갓갓' 문형욱(24)의 얼굴이 공개됐다.  
 
경북지방경찰청은 18일 오후 아동청소년성보호법 위반 등 혐의로 구속한 문형욱을 기소의견으로 대구지검 안동지청에 송치했다. 
 
신상정보공개심의위원회 결정에 따라 이날 모자와 마스크를 쓰지 않은 채 카메라 앞에 선 문형욱은 왜 범행을 저질렀느냐는 질문에 "피해자와 피해자 가족분들께 죄송하다며 "잘못된 성 관념을 가지고 있었던 것 같다"고 말했다.
 
정혜정 기자 jeong.hyejeong@joongang.co.kr 
공유하기
광고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