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서산 팔봉산 감자, 6년 연속 ‘특산품 브랜드 대상’ 수상

중앙일보 2020.04.29 11:13
충남 서산 팔봉산 감자가 6년 연속‘특산품 브랜드 부문 대상을 수상하며 지역 농특산품의 우수성을 다시 한 번 과시했다.
 
지난 28일 서울 밀레니엄힐튼호텔(중구 소월로)에서 열린 ‘제9회(2020) Korea Top Awards’에서 서산 팔봉산감자는 특산품 브랜드 부문 대상을 수상했다.
 
이로써 서산 팔봉산 감자는 2015년 첫 수상을 시작으로 6년 연속 대상을 수상하며 최고의 감자 브랜드로 자리매김했다.
 
서비스마케팅학회와 한국언론인협회가 주최하고 코리아 탑어워드와 한국지속경영평가원이 주관하는 'Korea Top Awards'는 부문별 한국 최고 브랜드를 선정해 시상하는 제도로, 관련 분야 전문가 등으로 구성된 평가단의 엄격한 심사를 거쳐 수상 브랜드를 최종 결정한다.
 
이번 심사에서 서산 팔봉산감자는 까다로운 유명 제과업체 납품, 농식품부 지리적 표시(‘13년)와 특허청의 지리적 표시 단체표장(‘15년) 등록, 주민 주도로 매년 개최하는 팔봉산 감자 축제의 성공적 운영이 높은 점수를 받았다.
 
특히 타 지역 감자축제와 차별성이 인정되어 특허청에 업무표장으로도 등록(2007년)된 것 또한 이번 심사에서 긍정적 요인으로 작용했다는 평가다.
 
임종근 농식품유통과장은 “생산에서 출하까지 농가들의 엄격한 품질 관리 덕분에 6년 연속 대상 수상으로 이어 질수 있었다.”라면서, “앞으로도 브랜드 가치 상승과 함께 대형 유통업체 납품 등 판로 확대를 위해 지속적으로 노력하겠다.”라는 각오를 밝혔다.
 
한편 서해의 금강산으로 불리는 팔봉산(361.5m) 기슭에서 바닷바람을 맞고 자라는 팔봉산감자는 포슬포슬한 맛이 일품으로 팔봉면 일원의 430여 농가에서 9,600여 톤을 생산하고 있으며, 코로나 19확산 추이에 따라 오는 6월 20일과 21일 양일간, 팔봉면 양길리 일원에 ‘제19회 서산 팔봉산 감자축제’가 개최될 예정이다.  
 
 
온라인 중앙일보
 
공유하기
광고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