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軍, 코로나로 예비군 훈련 추가 연기 “전반기 실시 안 해”

중앙일보 2020.04.29 09:43
군인 확진자 발생으로 장병 휴가 면회 통제(CG). 연합뉴스TV

군인 확진자 발생으로 장병 휴가 면회 통제(CG). 연합뉴스TV

 
올해 전반기에는 예비군 훈련을 실시하지 않는다. 군 당국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산을 막기 위해 두 차례 연기했던 예비군 훈련을 추가로 연기했다.
 
29일 국방부는 "현 코로나19 상황을 고려해 전반기에는 훈련을 실시하지 않는 것으로 결정했다"며 "6월 1일 시작 예정이었던 예비군 훈련을 후반기로 추가 연기한다"고 밝혔다.
 
이어 "후반기 훈련 시작 일자와 유형별 훈련 방법은 코로나19 상황과 훈련 준비 여건을 고려해 훈련 개시 45일 이전 재판단하여 발표할 예정"이라고 설명했다.
 
국방부는 "앞으로도 코로나19 확산 방지와 전투준비태세 완비를 위한 조치를 지속해 나갈 것"이라고 덧붙였다.
 
앞서 지난 2월 국방부는 지난달 2일 시작할 예정이던 동원훈련과 예비군 훈련을 4월 17일로 연기했다. 지난달에는 동원 예비군 훈련 및 지역 예비군 훈련 시작을 6월 1일로 재차 연기한 바 있다.
 
함민정 기자 ham.minjung@joongang.co.kr  
 
공유하기
광고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