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국회 예결위, 28일 전체회의…“재난지원금 이달 중 처리 목표”

중앙일보 2020.04.27 13:26
국회 예결위는 27일 긴급재난지원금 지급을 위한 전체회의를 28일 열기로 했다. 뉴스1

국회 예결위는 27일 긴급재난지원금 지급을 위한 전체회의를 28일 열기로 했다. 뉴스1

 
국회 예산결산특위는 27일 긴급재난지원금 지급을 위한 추가경정예산안(추경안) 심사를 위해 28일 전체회의를 열기로 했다.
 
국회 예결위원장인 김재원 미래통합당 정책위의장은 이날 오전 기자들에 공지를 보내 “예결위 수석전문위원을 통해 내일 오전 10시 예결위 전체회의를 여는 것을 내용으로 각당 간사에게 협의하도록 했다”고 전했다.
 
또 “전체회의를 내일 개최하고 29일 오전에는 예산소위를 열어 최종안을 마련할 예정”이라며 “예산 심사가 순조롭게 진행되면 이달 중에 본회의에서 처리할 수 있을 것”이라고 말했다.
 
당초 정부는 긴급재난지원금을 소득 하위 70% 지급을 기준으로 2차 추경안을 국회에 제출했다. 그러나 당정이 지급대상을 전 국민으로 확대하면서 소요 예산이 늘게 됐다.  
 
여야는 추가 재원 마련 방안을 두고 이견을 좁히지 못하다가 26일 지방비로 메우려던 1조원을 세출 조정을 통해 처리키로 합의했다.
 
이에 따라 국회는 이날부터 국회 행안위를 시작으로 각 소관 상임위에서 2차 추경안 논의에 착수 긴급재난지원금 처리에 속도가 붙게 됐다.
 
다만 심사 과정에서 세부적인 세출 조정 내용을 놓고 여야가 다시 대립할 가능성도 배제할 수 없다.
 
박광수 기자 park.kwangsoo@joongang.co.kr 
공유하기
광고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