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정부 “의료진 헌신에 깊은 존경…충분한 예우·보상 이뤄지게 할 것”

중앙일보 2020.04.27 12:54
김강립 중앙재난안전대책본부 제1총괄조정관(보건복지부 차관). 뉴시스

김강립 중앙재난안전대책본부 제1총괄조정관(보건복지부 차관). 뉴시스

 
정부는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방역 일선에서 헌신하고 있는 의료진과 의료시설에 “예우와 보상이 충분히 이뤄질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김강립 중앙재난안전대책본부 1총괄조정관은 27일 정부세종청사에서 열린 정례브리핑에서 “자신을 희생하고 헌신하시는 의료진께 깊은 존경과 감사의 마음을 가지고 있다”면서 이렇게 말했다.
 
또한 코로나19에 대응하느라 경영난을 겪고 있는 의료기관의 손실보상과 관련해서도 “발생한 손실을 최대한 적정하게 가능하면 충분한 범위로 신속하게 보상할 것”이라고 강조했다.  
 
다만 손실보상의 객관적인 근거와 범위를 확인·확정하는 데 많은 시간이 소요될 수 있다며 양해를 구했다.
 
김 총괄조정관은 의료기관이 지속해서 의료서비스를 제공할 수 있게 하는 것 역시 방역활동의 일환이라면서 “손실보상 이외에도 예비비 등을 통한 지원, 건강보험을 통한 수가의 신속한 편성·인상 등을 검토하고 있다”고 밝혔다.
 
박광수 기자 park.kwangsoo@joongang.co.kr 
공유하기
광고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