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사진] 안동 산불, 축구장 1100개 면적 잿더미로

중앙일보 2020.04.27 00:04 종합 12면 지면보기
안동 산불, 축구장 1100개 면적 잿더미로

안동 산불, 축구장 1100개 면적 잿더미로

산불로 타버린 경북 안동시 남후면 고하리의 한 주택 앞에서 집주인이 피해 상황을 살펴보고 있다. 지난 24일 오후 발생한 안동 지역 산불은 26일 오후 큰불이 잡혔다. 이번 산불로 인명피해는 없었고, 주변으로 대피했던 주민 1200여명도 대부분 귀가했다. 하지만 축구장 면적의 1100배가 넘는 800ha(경북도 추정)의 산림이 잿더미가 됐다. [안동=뉴스1]
공유하기
광고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