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예천서 4살 남아 코로나19 확진…긴급 돌봄 확진자와 접촉

중앙일보 2020.04.24 20:34
연합뉴스

연합뉴스

경북 예천에서 4살 남아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았다.
 
24일 보건당국에 따르면 이날 오후 4시쯤 유치원생 A(4) 군이 코로나19 검사에서 양성 판정을 받았다.
 
A군은 유치원 긴급돌봄 인력인 안동 51번 확진자(40)와 접촉해 지난 14일부터 자가 격리 중이었다.
 
보건당국 관계자는 "자가격리 해제일을 맞아 코로나19 검사를 했다가 양성 판정이 나왔다"며 "부모도 코로나19 검사를 의뢰해둔 상태"라고 설명했다.
 
A군은 포항의료원에 모친과 함께 입원 치료에 들어갔다.
 
홍수민 기자 sumin@joongang.co.kr
공유하기

중앙일보 뉴스레터를 신청하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