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휴온스글로벌, 한국자살예방협회에 기부금 전달

중앙일보 2020.04.24 14:43
㈜휴온스글로벌(대표 윤성태, 김완섭)이 한국자살예방협회에 2천만원을 기부했다고 24일 밝혔다.
 

‘코로나 블루’ 극복 위한 사회공헌 활동 일환

휴온스글로벌은 코로나 19가 장기화되면서 우울감이나 무기력감 등 정서적 불안을 호소하는 이들이 증가하고 있고, 코로나19와 우울감(blue)이 합쳐진 ‘코로나 블루’라는 신조어가 생길 정도로 재난 정신 건강 관리 및 정서적 안정에 대한 관심과 지원이 필요하다는 점에 공감해 기부를 결정했다고 설명했다.  
 
휴온스글로벌의 기부금은 자살예방교육사업, 자살예방종합학술대회, 연구개발 및 정책제안 등 한국자살예방협회에서 운영하고 있는 다양한 활동에 사용될 예정이다.
 
휴온스글로벌 윤성태 부회장은 “유래 없는 범세계적 재난 사태가 지속되면서 물리적 방역도 중요하지만 사회 구성원들의 심리적 방역의 중요성도 커지고 있다” 며 “전세계인이 힘든 시기를 겪고 있지만 서로가 보듬고 응원하며 현 상황을 타개해 더 나은 사회로 나아가길 바란다”고 밝혔다.
 
한편, 휴온스글로벌을 주축으로 휴온스그룹은 전사적으로 ‘코로나19’ 긴급 구호 활동에 적극 나서고 있다. 대한적십자사에 2억원의 성금을 기부했으며, 의료진 및 확진자, 사회 취약계층의 면역 및 건강관리를 위해 비타민, 홍삼, 마스크 등을 기부한 바 있다.  
 
 
온라인 중앙일보
공유하기

중앙일보 뉴스레터를 신청하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