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프로농구 창원 LG, 현주엽 감독과 결별

중앙일보 2020.04.09 14:36
프로농구 LG와 결별한 현주엽 감독. [연합뉴스]

프로농구 LG와 결별한 현주엽 감독. [연합뉴스]

 
남자프로농구 창원 LG가 현주엽(45) 감독과 결별한다. 

현 감독 재계약 검토 중 사임
정비 후 새 감독 물색 나설듯
현 감독 "3년간 팬들에게 감사"

 
LG는 9일 “2019~20시즌을 끝으로 계약이 끝나는 현주엽 감독과 재계약 검토 과정에서 현 감독이 사의를 표명함에 따라 이를 수용하기로 했다”고 밝혔다. LG는 현 감독의 사임으로 차기 감독 물색에 나선다.
 
현 감독은 2017년 LG 지휘봉을 잡고 감독으로 데뷔했다. 첫 시즌인 2017~18시즌 정규리그 9위(17승 37패)에 그쳤다. 하지만 2018~19시즌 30승 24패로 3위에 오르며 4강 플레이오프까지 이끌었다. 
 
그러나 올 시즌 9위(16승 26패)에 그쳤다.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으로 시즌 도중 리그가 조기 종료돼 아쉬움 속에 세 번째 시즌을 마쳤다. 현 감독은 “3년간 믿고 따라준 선수들과 LG 세이커스를 사랑해주시고 응원해 주신 팬분들께 감사의 인사를 전한다”고 말했다.
 
피주영 기자 akapj@joongang.co.kr 
 
 
공유하기
광고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