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北 황해북도 송림서 규모 2.2 지진…“자연지진으로 분석”

중앙일보 2020.04.03 20:18
기상청은 3일 오후 7시 44분 황해북도 송림서 규모 2.2의 지진이 발생했다고 밝혔다. 사진 기상청

기상청은 3일 오후 7시 44분 황해북도 송림서 규모 2.2의 지진이 발생했다고 밝혔다. 사진 기상청

 
3일 오후 7시 44분 북한 황해북도 송림 동북동쪽 8km 지역에서 규모 2.2의 지진이 발생했다고 기상청이 밝혔다.
 
진앙은 북위 38.75도, 동경 125.72도이다.
 
기상청은 “자연 지진으로 분석된다”라고 전했다.
 
박광수 기자 park.kwangsoo@joongang.co.kr 
공유하기

중앙일보 뉴스레터를 신청하세요!
광고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