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한국외대, 비대면 강의 원격 수업 연장

중앙일보 2020.04.03 16:22
한국외국어대학교(HUFS, 총장 김인철)는 세계적으로 확산되고 있는 코로나19 사태에 대비하고 학내구성원들의 안전을 확보하기 위해 원격강의를 연장하기로 했다.  
 
향후 코로나19 상황이 안정될 때까지 시행하되, 사회적 거리 두기 방침 해제와 신규 확진자 감소 추세를 확인 후, 대면 강의가 가능하다고 판단될 경우 약 2주 전에 미리 공지하기로 하였다. 단 대학원 수업이나 학부 소규모 강의 등 대면 강의가 불가피한 경우에는 학교의 승인하에 제한적으로 실시할 예정이다.
 
또한, 한국외대는 중간고사를 시행하지 않을 것을 권장하며 평가방식도 담당 교수의 재량에 일임하였다.
 
한국외대는 현재 실시간으로 원격강의에 따른 문제점을 개선하고 원활한 수업 진행을 위한 안정적인 시스템 지원을 통해 원격기반 학사운영에 최선을 다할 예정이다.
 
 
온라인 중앙일보
공유하기

중앙일보 뉴스레터를 신청하세요!
광고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