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화순군에서 혼인신고하면 5년간 매년 200만원 지급"

중앙일보 2020.03.31 11:38
사진 픽사베이

사진 픽사베이

전남 화순군이 인구정책의 하나로 청년세대에게 결혼장려금을 지급한다.
 
화순군은 30일 청년세대의 결혼 장려 분위기 조성을 위해 2021년부터 결혼장려금을 지급한다고 밝혔다. 이를 위해 군은 최근 '화순군 인구정책 기본조례'를 개정하고 결혼장려금 지원계획을 확정했다.
 
계획안에 따르면 지원대상은 개정 조례 시행일인 2020년 3월 10일 이후 혼인신고한 부부다. 본인과 배우자 모두 혼인신고 전부터 화순군에 주민등록을 두고 실제로 거주하고, 혼인신고일 현재 부부 모두 49세 이하여야 지원받는다.
 
신청은 혼인신고를 한 후 1년이 지나야 할 수 있다. 재혼자는 신청할 수 없다. 2020년 4월 10일 혼인신고를 했다면, 2021년 4월 10일부터 신청할 수 있다.
 
지원금은 최대 1000만원으로 5년간 매년 200만원씩 지급된다.
 
군 관계자는 "결혼장려금은 비혼, 만혼 등 결혼을 꺼리는 청년세대의 혼인율 감소로 인한 저출산 문제 해결에 도움을 줄 것"이라고 기대했다.
 
홍수민 기자 sumin@joongang.co.kr
공유하기
광고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