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존슨앤드존슨 “9월부터 코로나19 백신 임상시험 시작”

중앙일보 2020.03.31 02:03
미 제약회사 존슨앤드존슨. 로이터=연합뉴스

미 제약회사 존슨앤드존슨. 로이터=연합뉴스

미국 제약사인 존슨앤드존슨(J&J)이 오는 9월부터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백신에 대한 임상시험을 시작할 예정이다.
 
미 CNBC 방송은 30일(현지시간) 존슨앤드존슨이 임상시험 계획을 밝혔다고 전했다.
 
존슨앤드존슨은 “미 보건부 산하 생물의약품첨단연구개발국(BARDA)과의 파트너십에 따라 백신 개발을 위해 10억달러 이상의 투자를 했다”며 “백신의 효과가 증명되면 2021년 초부터 긴급사용이 가능할 것”이라고 밝혔다. 
 
존슨앤드존슨은 향후 본격 양산에 들어가면 10억개 이상의 백신을 생산할 계획이다. 이를 위해 미국 내 신규 생산시설을 확충하고 해외의 기존 시설에서도 생산능력을 확대할 방침이다. 
 
이민정 기자 lee.minjung2@joongang.co.kr 
공유하기
광고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