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골든브랜드] 초슬림 담배 부문에서 세계 판매 1위 기록

중앙일보 2020.03.31 00:05 Week& 7면 지면보기
KT&G의 ESSE(에쎄)가 ‘2020 한국산업의 브랜드파워(K-BPI) 담배 부문’에서 골든브랜드로 선정됐다.
 

담배

1996년 11월 1일에 출시된 ESSE(에쎄)는 지난 2004년부터 16년 동안국내 담배시장에서 부동의 1위를 지켜왔다. 올해 1월 기준 국내 담배 시장의 약 30%, 국내 초슬림 담배 시장의 약 80%를 점유하고 있다. 인도네시아·러시아·중동 등 전 세계 70여 개국 수출을 통해 해외 시장에서도 브랜드 위상을 높이고 있다. 특히 초슬림 담배 카테고리에서는 세계 판매 1위를 기록하고 있다.
 
ESSE는 소비자 니즈에 맞는 브랜드 확장으로 독보적 브랜드 파워를 자랑한다.

ESSE는 소비자 니즈에 맞는 브랜드 확장으로 독보적 브랜드 파워를 자랑한다.

이런 성과의 가장 큰 요인은 ‘체계적인 브랜드 관리 시스템 구축과 소비자 니즈에 맞는 브랜드 확장’이다. 주요 목표 고객을 안정적인 35~45세 남성으로 정의하고, 그에 맞는 브랜드 아이덴티티 모델을 수립했다. 2013년도에는 세계 최초로 초슬림 제품에 캡슐을 적용한 브랜드인 ‘에쎄 체인지’를 출시해 고객층을 20~30대까지 확대했다. 2016년에는 정조대왕이 즐겨 피웠던 조선시대 최고급 담뱃잎 ‘서초’가 함유된 ‘에쎄 로열 팰리스’를 출시하며 브랜드 자산을 강화했다.  
 
 
중앙일보디자인=김재학 기자 kim.jaihak@joongang.co.kr
공유하기
광고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