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도쿄올림픽 이미 판매된 티켓, 1년뒤 사용 가능…환불도 고려

중앙일보 2020.03.26 10:15
내년으로 미뤄진 도쿄올림픽 티켓은 계속 유효할 전망이다. 
도쿄올림픽 티켓. [AP=연합뉴스]

도쿄올림픽 티켓. [AP=연합뉴스]

 
26일 요미우리신문에 따르면 도쿄올림픽 조직위원회는 이미 판매한 티켓은 1년 미뤄진 대회에서도 사용할 수 있도록 할 방침이다. 또한 1년이 미뤄져 경기일에 직접 관람이 어려워 환불을 원하는 사람도 가능하도록 고려하고 있다. 
 
도쿄올림픽 조직위원회는 지난해부터 티켓 판매를 시작해 도쿄올림픽 447만장, 패럴림픽 97만장 등 총 544만장을 팔았다. 대회 조직위 관계자는 "대회를 즐기기 위해 티켓을 구매한 사람들의 기대에 어긋나지 않도록 하겠다"고 말했다.
 
박소영 기자 psy0914@joongang.co.kr 
공유하기
광고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