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맛있는 도전] 고품질 원두 로스팅, 제품별로 다른 풍부한 맛과 향 담은 ‘맥심 카누’

중앙일보 2020.03.26 00:03 Week& 6면 지면보기
맥심 카누는 간편하게 커피전문점 못지않은 풍부한 맛의 커피를 즐길 수 있다는 장점으로 10여 년간 시장에서 줄곧 1위를 지키고 있다. [사진 동서식품]

맥심 카누는 간편하게 커피전문점 못지않은 풍부한 맛의 커피를 즐길 수 있다는 장점으로 10여 년간 시장에서 줄곧 1위를 지키고 있다. [사진 동서식품]

동서식품이 선보인 ‘맥심 카누’(Maxim KANU)는 2011년 인스턴트 원두커피라는 새로운 영역을 창출했다.
 

동서식품

언제 어디서나 간편하게 커피전문점 못지않은 풍부한 맛의 커피를 즐길 수 있다는 장점으로 출시 이후 10여 년간 줄곧 시장 1위를 지켜왔다. 카누의 지난해 판매량은 약 12억 잔으로 누적 판매량은 약 65억 잔에 이른다.
 
카누는 갓 뽑은 듯한 원두커피의 풍부한 맛을 구현하기 위해 콜롬비아·과테말라·코스타리카 등지서 생산된 고품질의 원두를 로스팅하고 블렌딩해 제품별로 다른 풍미와 향을 담아냈다.
 
맥심 카누는 간편하게 커피전문점 못지않은 풍부한 맛의 커피를 즐길 수 있다는 장점으로 10여 년간 시장에서 줄곧 1위를 지키고 있다. [사진 동서식품]

맥심 카누는 간편하게 커피전문점 못지않은 풍부한 맛의 커피를 즐길 수 있다는 장점으로 10여 년간 시장에서 줄곧 1위를 지키고 있다. [사진 동서식품]

카누 다크로스트는 100% 콜롬비아 원두를 다크 로스팅으로 볶아 진한 초콜릿 맛과 스모키한 향을 즐길 수 있다. 카누 마일드로스트는 콜롬비아·과테말라·코스타리카 원두를 미디엄 로스팅해 산뜻한 과일향과 달콤한 와인 향미를 즐길 수 있다. 또한 아메리카노에 시럽을 넣어 마시는 소비자를 위해 자일로스 슈거를 사용한 카누 스위트 아메리카노 2종도 있다.
 
동서식품은 빠르게 변화하는 소비 트렌드를 정확하게 진단하고자 매년 100건 이상 시장조사를 진행한다. 그 결과를 바탕으로 ▶카누 라떼 ▶카누 디카페인 ▶카누 미니 ▶카누 시그니처 등 소비자 니즈를 충족시킬 수 있는 다양한 제품과 ▶카누 윈터 블렌드 ▶카누 스프링 블렌드 등 시즌 한정판 제품을 지속해서 선보이고 있다. 지난해 10월 다양한 맛의 라떼를 즐기고 싶어하는 소비자들을 위해 ▶카누 티라미수 라떼 ▶카누 바닐라 라떼 ▶카누 디카페인 라떼를 출시하기도 했다.
 
동서식품은 지속적인 제품 개발 외에도 소비자들에게 즐거운 커피 경험을 제공하기 위해 팝업카페 등 다양한 마케팅 활동을 진행하고 있다. 지난해 11월에는 ‘카누 스위트 카페’를 한 달간 운영했다. 카누 스위트 카페는 ‘인생샷’을 찍기 좋은 장소로 큰 인기를 얻었다. 지난해 7월에는 여름 휴가철을 맞아 강원도 양양 서피비치에서 팝업카페 ‘카누 비치카페’를 열기도 했다.
 
옥지성 동서식품 마케팅 매니저는 “맥심 카누는 합리적인 가격으로 언제 어디서나 간편하게 고품질의 커피를 즐길 수 있도록 만들어진 인스턴트 원두커피”로 “맥심 카누와 함께 언제 어디서나 내 취향에 맞는 커피를 즐기며 일상 속 작은 여유를 즐기시길 바란다”고 말했다.
 
 
중앙일보디자인=송덕순 기자 song.deoksoon@joongang.co.kr
공유하기
광고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