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성폭행 의혹' 김건모, 기소의견 송치…수사 108일만

중앙일보 2020.03.25 13:13
성폭행 혐의를 받고 있는 가수 김건모. 뉴시스

성폭행 혐의를 받고 있는 가수 김건모. 뉴시스

성폭행 혐의를 받는 가수 김건모(52)가 기소의견으로 검찰에 송치됐다. 수사가 시작된 지 108일 만이다. 
 
서울 강남경찰서는 김건모에 대한 성폭행 혐의 사건을 기소의견으로 서울중앙지검으로 송치했다고 25일 밝혔다. 경찰이 김건모가 성폭행을 저지른 혐의가 있다고 보고 검찰에 기소해야 한다는 의견을 낸 것이다. 
 
김건모를 고소한 여성 A씨는 지난해 12월 유튜브 채널 가로세로연구소를 통해 "2016년 8월 서울 강남구 논현동의 한 유흥업소에서 김건모에게 성폭행을 당했다"고 주장했다. 이후 A씨 법률대리인 강용석 변호사는 서울중앙지검에 고소장을 접수했다. 
 
이와 관련 김건모는 지난달 15일 서울 강남경찰서에 출석해 약 12시간 동안 조사를 받았다. 김건모는 당시 "국민 여러분께 심려를 끼쳐드려 진심으로 죄송하고 하루빨리 진실이 밝혀졌으면 좋겠다"면서 "경찰이 원하시면 또 와서 조사받겠다"고 결백을 주장했다. 
 
김건모 소속사 건음기획의 송종민 대표는 지난해 12월 강남경찰서에 A씨에 대한 정보통신망 이용촉진 및 정보보호 등에 관한 법률 위반(명예훼손) 및 무고 혐의 고소장을 냈다. 
 
김지혜 기자 kim.jihye6@joongang.co.kr
공유하기
광고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