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속보] NHK “아베, IOC위원장에 도쿄올림픽 1년 연기 제안”

중앙일보 2020.03.24 20:19
아베 신조 일본 총리. 로이터=연합뉴스

아베 신조 일본 총리. 로이터=연합뉴스

아베 신조 일본 총리가 24일 토마스 바흐 국제올림픽위원회(IOC) 위원장과의 전화 회담에서 도쿄올림픽을 1년 연기하는 방안을 제안하기로 결심했다고 NHK가 보도했다.
 
아베 총리는 이날 오후 8시부터 바흐 IOC 위원장과 전화 회담을 갖고 올림픽 일정을 조율 중이다. 
 
NHK에 따르면 아베 총리는 선수들의 준비 문제 등을 고려해 도쿄올림픽 연기를 제안하기로 한 것으로 전해졌다.
 
일본 측은 전화 회담에 고이케 유리코 도쿄도지사, 모리 요시로 일본 도쿄올림픽·패럴림픽 조직위원회 위원장도 대동한 것으로 알려졌다.
 
아베 총리는 바흐 IOC위원장과의 전화 회담 후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과도 전화 회담을 가질 예정이다. 
 
그는 지난 23일 “올림픽을 완전한 형태로 개최할 수 없다면 연기 판단도 하지 않을 수 없다”고 말해 사실상 올림픽을 연기하기로 방침을 굳혔다는 전망이 나온다.
 
이민정 기자 lee.minjung2@joongang.co.kr
공유하기
광고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