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세종대 융합예술대학원 포슬린학과, 제2회 도자회화전 성료

중앙일보 2020.03.16 15:58
도자회화전에서 선보인 세종대 오만철 교수 작품

도자회화전에서 선보인 세종대 오만철 교수 작품

세종대학교(총장 배덕효) 융합예술대학원 포슬린학과는 지난 1월 29일부터 2월 11일까지 인사동 아리수 갤러리에서 제 2회 도자회화전을 성황리에 마무리했다.  
 
이번 전시는 포슬린학과 오만철 교수와 김은경 외 9명의 학생이 참가해 30여 개의 다양한 도자회화 작품을 선보였다. 1층에서는 오만철 교수의 도자회화 특별기획 초대전이 마련됐으며, 2층에서는 학생들의 전시가 열렸다.
 
도자회화전은 도자예술과 포슬린페인팅을 결합하여 새로운 장르를 구축했다. 더 나아가 다양한 방법과 표현의 도자회화를 선보여 한국의 도자문화를 알리는 데에 기여했다.
 
이번 전시에 참여한 김은경(포슬린학과·18) 학생은 “이번 전시는 10명의 학생들이 하회와 상회의 작업을 각자의 개성에 맞게 표현했다. 성공적으로 마무리되어 기쁘고 뿌듯하다. 오만철 교수님의 신작 개인전과 같이 개최되어서 더욱 의미 있었다”라고 말했다.
 
 
온라인 중앙일보
 
 
 
 
공유하기
광고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