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압구정 갤러리아, 확진자 방문에 지하 식품관 임시 휴점

중앙일보 2020.03.12 16:45
갤러리아 명품관. 사진 한화갤러리아

갤러리아 명품관. 사진 한화갤러리아

한화갤러리아는 서울 압구정 갤러리아 명품관 웨스트 지하 식품관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진자 동선에 포함된 것으로 확인돼 12일 임시 휴점한다고 밝혔다.
 
갤러리아는 "확진자가 지난 8일과 9일 식사를 위해 갤러리아 명품관 지하 식품매장을 방문했고 다른 층은 방문 사실이 없다는 내용을 강남구 보건소로부터 통보받았다"고 전했다.
 
이에 따라 갤러리아는 명품관 웨스트 지하 식품관만 휴점하기로 했다. 해당 식품관은 13일 영업을 재개한다.
 
나머지 웨스트 1∼5층과 이스트는 정상 영업한다.
 
갤러리아는 "11일 보건소에서 통보받은 즉시 지하 식품관을 비롯해 모든 층을 방역·소독했다. 명품관을 비롯해 전 사업장에서 시간 단위, 일 단위로 소독과 방역을 강화하고 있다"고 설명했다.
 
홍수민 기자 sumin@joongang.co.kr
공유하기
광고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