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여자 골프 세계 1위 고진영, 솔레어와 계약... 메인후원사 모자 채웠다

중앙일보 2020.03.11 09:25
필리핀 솔레어리조트앤카지노를 메인 후원사로 맞은 고진영. [사진 세마스포츠마케팅]

필리핀 솔레어리조트앤카지노를 메인 후원사로 맞은 고진영. [사진 세마스포츠마케팅]

 
 여자골프 세계 1위 고진영(25)이 필리핀 리조트 기업 솔레어리조트앤카지노와 메인스폰서 계약을 맺었다. 지난해 박성현(27)이 메인스폰서 계약을 했던 그 기업이다.
 
고진영의 매니지먼트사인 세마스포츠마케팅은 11일 “고진영이 필리핀 블룸베리 리조트 앤 호텔에서 운영하는 솔레어 리조트앤카지노의 모자를 쓰게 됐다”고 밝혔다. 계약 기간은 2년이다. 양 측의 합의에 따라 구체적인 계약 내용은 밝히지 않았지만 세마스포츠마케팅 측은 "세계 1위 고진영의 명성에 부합되는 수준으로 계약이 이뤄졌다"고 전했다.
 
솔레어리조트앤카지노는 필리핀 수레스트 프로퍼티의 자회사인 브룸베리 리조트&호텔에서 운영하며, 마닐라에 대형 호텔과 카지노, 공연장 등을 운영하고 있다. 솔레어는 지난해 초 박성현과 2년 계약을 한데 이어 고진영까지 메인 후원 계약을 맺은 기업이 됐다. 고진영은 "든든한 메인 후원사가 생긴 만큼 더욱 책임감을 가지고 미국여자프로골프(LPGA) 투어 대회에 임할 것이다. 세계 1위라는 타이틀을 의식하지 않고 항상 부족한 부분들을 채우고 노력하고 새로운 목표를 위해 도전하는 선수가 되겠다"고 소감을 밝혔다. 현재 미국에서 훈련중인 고진영은 19일 개막하는 볼빅 파운더스컵을 통해 새 시즌 첫 출격한다.
 
김지한 기자 kim.jihan@joongang.co.kr
공유하기

중앙일보 뉴스레터를 신청하세요!
광고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