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이재명 "마스크 상한제 도입…매점매석한 분들 망한다" 경고

중앙일보 2020.03.05 18:46
이재명 경기지사. 연합뉴스

이재명 경기지사. 연합뉴스

 
이재명 경기지사는 5일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 여파로 시중에 마스크 품귀 현상이 나타나고 있는 것과 관련해 “마스크 최고가격이 도입될 테니 매점매석한 분들은 빨리 물량을 풀라”고 강조했다.
 
이 지사는 이날 페이스북에 “최고가격이 고시되는 순간 매점매석하신 분들은 망한다”며 이같이 밝혔다.  
 
기획재정부가 ‘마스크 수급 안정화 대책’의 하나로 “필요한 경우 즉시 최고가격을 지정하겠다”고 하자 이 지사가 미리 경고성 메시지를 보낸 것이다.
 
물가안정법 제2조에 따르면 정부가 국민 생활과 국민 경제 안정을 위해 필요하다고 인정될 경우 중요 물품의 가격 등에 대해 최고가를 생산·도매·소매 등 각 단계 및 지역별로 지정할 수 있다.
 
이 지사는 “장담하건데 최고가격이 곧 시행될 것이니 빨리 창고에 쌓아둔 마스크를 내놓으라”며 “밀수 단속도 심하게 하게 될 테니 밀수출은 꿈도 꾸지 말라”고 했다.
 
이 지사는 지난달 마스크 품귀 현상 완화를 위해 정부 측에 ‘보건용 마스크 최고가 지정과 긴급수급조정조치’를 건의한 바 있다.
 
박광수 기자 park.kwangsoo@joongang.co.kr 
공유하기
광고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