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영상] "국민 응원에 힘나요" 대구 달려간 간호사 감동 손편지

중앙일보 2020.03.05 14:36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가 퍼지는 가운데, 최전선에서 바이러스와 사투를 벌이고 있는 의료진들이 있습니다.
 
특히 확진자가 가장 많은 대구엔 전국에서 자원봉사하려는 의료진이 몰려들고 있습니다. 이들 중에는 퇴직을 앞두고 안식년을 보내던 김미래 간호사, 그리고 생애 처음으로 방역복을 입은 박지원 간호사가도 있습니다. 
 
코로나19 거점병원인 대구동산병원에서 구슬땀을 흘리고 있는 이들이 코로나19와 싸우는 심경을 편지에 담았는데요. 전국에서 쏟아지는 국민의 응원에 답하고자 짬을 내서 영상편지도 보내왔습니다.
 
#자세한 스토리는 영상을 통해 확인할 수 있습니다.
 
천권필 기자 feeling@joongang.co.kr 
공유하기
광고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