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알레르망, 희망브리지 전국재해구호협회에 코로나 성금 1억원 기부

중앙일보 2020.03.03 10:21
코로나19의 확산으로 전 국민들이 어려움을 겪고 있지만 일부  건물주들의 임대료 인하, 소상공인들을 위한 프랜차이즈 본사의 임대료 지원 등 고통을 함께 나누려는 사회적인 나눔문화도 확산되면서 훈훈함이 더해지고 있다.
 
이러한 공동체 상생을 위한 사회적 나눔 황동에 침구업체 알레르망도 힘을 보탠다.
 
침구업체 알레르망은 지난 2월 28일 ‘희망브리지 전국재해구호협회’에 ‘코로나19’로 인해 어려움을 겪고 있는 지역 주민들을 위한 구호 성금 1억 원을 기부했다고 밝혔다.
 
알레르망 관계자는 “최근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산과 함께 점차 장기화되고 있는 위기 상황을 극복하기 위해 마스크 10만 개를 지원하려고 했으나 마스크 수급이 어려워짐에 따라 긴급한 지원을 위해 성금 1억 원 후원으로 변경했다”고 전했다.
 
알레르망의 구호 성금은 희망브리지 전국재해구호협회를 통해 코로나19 피해 지역 주민 및 의료진 등을 위해 사용될 예정이다.
 
 
온라인 중앙일보
공유하기

중앙일보 뉴스레터를 신청하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