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속보] 정부청사서 첫 확진자 발생…대구청사 법무부 직원

중앙일보 2020.02.28 17:01
119구급대 앰뷸런스들이 신종코로나 감염증(코로나19) 확진자 이송을 위해 확진자가 있는 대구 시내 각 지역으로 출동하고 있다. 연합뉴스

119구급대 앰뷸런스들이 신종코로나 감염증(코로나19) 확진자 이송을 위해 확진자가 있는 대구 시내 각 지역으로 출동하고 있다. 연합뉴스

정부청사에서 처음으로 신종코로나 감염증(코로나19) 확진자가 나왔다.
 
28일 행정안전부 정부청사관리본부에 따르면 이날 대구 달서구의 정부지방합동청사에 입주한 법무부 서부준법지원센터 직원이 코로나 확진 판정을 받았다.
 
이 직원은 전날 자녀가 확진 판정을 받으면서 감염진단 검사를 받고 자가격리에 들어갔다가 이날 양성으로 확인됐다.
 
청사관리본부는 확진자가 근무한 2층 전체를 긴급 소독한 데 이어 확진 판정이 나온 이날부터 일시 폐쇄조치 했다. 
 
이 직원과 접촉했거나 같은 사무실을 쓰는 다른 직원 10여명도 전날부터 자가격리에 들어갔다. 
  
김은빈 기자 kim.eunbin@joongang.co.kr 
공유하기
광고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