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LG전자 “퓨리케어 360도 공기청정기, 극초미세먼지 제거”

중앙일보 2020.02.24 16:45
LG전자의 퓨리케어 360° 공기청정기가 국가공인시험검사기관인 한국건설생활환경시험연구원 시험에서 0.01㎛ 크기 극초미세먼지를 99.999% 제거한다는 결과가 나왔다고 24일 밝혔다. [사진 LG전자]

LG전자의 퓨리케어 360° 공기청정기가 국가공인시험검사기관인 한국건설생활환경시험연구원 시험에서 0.01㎛ 크기 극초미세먼지를 99.999% 제거한다는 결과가 나왔다고 24일 밝혔다. [사진 LG전자]

 
LG전자는 퓨리케어 360° 공기청정기가 0.01마이크로미터(㎛·100만분의 1미터) 극초미세먼지를 제거한다고 24일 밝혔다.
 
이날 LG전자에 따르면 국가공인시험검사기관 한국건설생활환경시험연구원(KCL)이 최근 LG 퓨리케어 360° 공기청정기의 미세먼지제거능력을 시험했다. 한국공기청정협회 규격에 따라 30세제곱미터(㎥) 크기 실험실에서 다양한 크기의 미세먼지 가운데 0.01㎛ 크기의 먼지제거율을 측정했다고 한다.
 
LG전자는 2018년 연세대학교 의과대학 박중원 교수팀과 함께 LG 퓨리케어 360°공기청정기가 알레르기성 비염 증상을 개선하고 투약 횟수를 감소시킨다는 결과를 확인한 바 있다. 
 
시험 결과에 따르면 LG 퓨리케어 360° 공기청정기는 극초미세먼지를 약 11분만에 99.999% 제거했다. LG전자는 퓨리케어 360° 공기청정기의 다양한 효과는 여러 연구와 임상실험을 통해 입증되고 있다고 강조했다. 앞서 2018년 LG전자와 이화여자대학교 의료원 하은희 교수팀이 함께 진행한 ‘공기청정기의 건강영향 연구’에 따르면 0.1마이크로미터 이하의 미세먼지는 혈관 및 심장질환을 유이발할 수 있다
 
이강규 LG전자 H&A사업본부 에어솔루션사업부장(부사장)은 “이번 시험결과로 퓨리케어 공기청정기의 앞선 성능과 차별화된 가치가 다시 한번 입증됐다”며 “고객들의 건강한 생활을 위해 혁신적인 제품을 지속적으로 선보이겠다”고 말했다. 
 
김영민 기자 bradkim@joongang.co.kr 
 
공유하기
광고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