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국민대 교육대학원, 시ㆍ도교육청 중등교사 임용고시 합격자 22명 배출

중앙일보 2020.02.20 17:14
실천적 인성을 갖춘 미래지향적 교사 양성에 매진하고 있는 국민대학교 교육대학원이 우수 예비 중등교사 양성 교육기관의 명성을 이어갔다. 2020년도 중등교사 임용고시에서  22명의 중등교사 합격자를 배출한 것이다.
 
국민대학교 교육대학원(원장 이수진)은 ‘2020년 전국 시ㆍ도교육청 중등교사 임용고시’에서 22명이 최종 합격했다고 20일 밝혔다.
 
전공별로는 상담심리전공 14명, 미술교육전공 3명, 음악교육전공 2명, 영양교육전공 2명, 체육교육전공 1명이 합격했다.
 
지역별로는 서울에서 7명(사립 1명 포함), 경기도에서 10명, 강원도에서 2명, 인천에서 1명, 충남에서 1명, 제주도에서 1명이 합격했다.
 
한편 국민대 교육대학원에서는 ‘실천적 인성을 갖춘 미래지향적 교사’를 양성하기 위해 교과 교육과정과 비교과 교육과정을 연계한 체계적 커리큘럼을 운영하고 있다.
 
또한 KMU 임용스터디 모둠 지원, KMU 임용고시반 운영, 수업실연 및 면접 코칭 프로그램, 해외 봉사 및 실습 프로그램, 해외 어학연수 프로그램 등 다양한 예비교사의 역량 강화 기회를 제공하고 있다.  
 
 
온라인 중앙일보
 
공유하기
광고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