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수원 아주대병원에 코로나19 의심환자 내원…응급실 폐쇄

중앙일보 2020.02.20 13:09
경기 수원시 아주대병원. [뉴시스]

경기 수원시 아주대병원. [뉴시스]

경기 수원시 아주대병원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의심 환자 내원으로 응급실을 긴급 폐쇄했다. 
 
20일 병원 측에 따르면 이날 오전 의식 저하로 응급실을 찾은 환자에 대한 엑스레이 검사를 진행했다. 그 결과 폐렴이 의심돼 의료진 소견에 따라 코로나19 진단 검사를 했다. 
 
또 혹시 모를 감염 확산에 대비해 오전 9시 50분쯤 응급실을 임시 폐쇄하고 긴급 방역을 했다. 이 환자 검사 결과는 이날 오후 4시쯤 나올 예정이다. 
 
병원 관계자는 "의심 환자 소견이 나와 만일의 상황에 대비해 선제적으로 응급실을 폐쇄했다"며 "검사 결과가 나오는 대로 후속 조처를 하겠다"고 밝혔다. 
 
김지혜 기자 kim.jihye6@joongang.co.kr 
공유하기
광고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