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대한상의, 상근부회장에 우태희 전 산업부 2차관 선임

중앙일보 2020.02.20 11:36
 대한상공회의소(이하 대한상의) 상근부회장에 우태희(59ㆍ사진) 前산업통상자원부 제2차관이 선임됐다.  
대한상의는 20일 의원총회를 열고 ‘신임부회장 임명동의안’을 의결, 우태희 전 차관을 상근부회장으로 선임했다고 발표했다. 산업부 차관 출신이 대한상의 상근부회장직에 선임된 것은 처음이다.
 
우태희 대한상공회의소 신임 상근부회장 [사진=대한상공회의소]

우태희 대한상공회의소 신임 상근부회장 [사진=대한상공회의소]

 
행정고시 27회 출신인 우 신임 상근부회장은 연세대학교 행정학과를 졸업하고, 경희대학교에서 경영학 박사학위를 받았다. 지식경제부 주력산업국장, 통상협력국장 등을 거쳐 산업통상자원부 통상교섭실장, 통상차관보, 제2차관을 지냈다.
대한상의는 “우태희 상근부회장은 통상, 주력산업, 연구개발(R&D), 에너지 등의 분야를 두루 경험하며 경제ㆍ산업 현안에 대한 이해도가 높다”며 “산업현장에 대한 통찰력과 함께 통상교섭 과정에서 쌓은 조율 능력을 고려해 상근부회장으로 위촉했다”고 밝혔다.
 
이수기 기자 lee.sooki@joongang.co.kr
공유하기
광고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