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홍남기 "코로나19 지자체 재원 1000억원 추가 집행"

중앙일보 2020.02.19 09:03
홍남기 경제부총리 겸 기획재정부 장관. [뉴스1]

홍남기 경제부총리 겸 기획재정부 장관. [뉴스1]

홍남기 부총리 겸 기획재정부 장관은 19일 한국 경제가 신종 코로나 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으로 타격을 입은 것과 관련 "이달 말 투자·소비 활성화 등 전방위적인 1차 경기대책 패키지를 마련해 발표하겠다"고 말했다.
 
홍 부총리는 이날 서울 여의도 수출입은행 본점에서 연 경제관계장관회의 겸 경제활력대책회의 모두발언에서 "경제 비상 시국이라는 인식으로 활용 가능한 모든 정책을 총동원해 대책을 준비 중"이라며 "신종 코로나에 대응해 지자체 재원 1000억 원을 추가 집행하겠다"고 밝혔다.
 
그는 "코로나19 사태로 수출도 영향을 받고 있다"며 "긴급 유동성 지원, 통관·물류 신속 지원, 수출마케팅 보완 등 수출애로 해소 대책을 마련하고 중기적으로 중장기 수출구조혁신방안을 마련하겠다"고 했다.
 
권혜림 기자 kwon.hyerim@joongang.co.kr 
공유하기

중앙일보 뉴스레터를 신청하세요!
광고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