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LG유플러스, IPTV서 신종코로나 예방수칙 광고 무상 송출

중앙일보 2020.02.16 12:24
LG유플러스는 다음달 중순까지 한달동안 자사 IPTV인 U+tv로 신종코로나 예방수칙에 대한 광고를 무료로 송출하기로 했다. [LG유플러스 제공]

LG유플러스는 다음달 중순까지 한달동안 자사 IPTV인 U+tv로 신종코로나 예방수칙에 대한 광고를 무료로 송출하기로 했다. [LG유플러스 제공]

LG유플러스가 자사 IPTV인 ‘U+tv’를 통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의 예방수칙에 대한 광고를 무상으로 송출한다고 16일 밝혔다.  
 
다음 달 중순까지 한 달간 U+tv 이용자들은 VOD가 다운로드되는 30초 동안 질병관리본부가 제작한 신종코로나 예방수칙 광고를 보게 된다. U+tv 이용자는 448만명이다.  
 
해당 광고 내용은 신종 코로나가 지역사회에 전파되는 것을 차단할 수 있는 다양한 방법을 소개한다. 손 씻기·마스크 착용과 같은 개인위생 수칙부터 의료진에게 해외여행력 알리기와 같은 국민 행동 수칙 등의 내용이 담겼다.  
 
이건영 LG유플러스 광고·콘텐트담당 상무는 "신종 코로나 전파를 막기 위해서는 전국민적 대응이 필요하기 때문에 무상 광고 송출을 결정했다"고 말했다.  
 
한편 LG유플러스는 지난달 23일부터 IPTV 시작할 때 나타나는 '가이드 채널'에서 신종코로나에 대한 안내사항을 자막으로 내보내왔다. 
박형수 기자 hspark97@joongang.co.kr
공유하기
광고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