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청주서 어린이집 버스 교통사고…“안전띠 덕분에 크게 다친 아이 없다”

중앙일보 2020.02.14 23:34
14일 청주시 청원구의 한 도로에서 이중 추돌사고로 넘어진 어린이집 버스. [충북소방본부=연합뉴스]

14일 청주시 청원구의 한 도로에서 이중 추돌사고로 넘어진 어린이집 버스. [충북소방본부=연합뉴스]

14일 오후 3시 50분께 청주시 청원구의 한 도로에서 어린이집 25인승 버스가 차량 2대와 연달아 부딪히는 추돌사고가 났다.
 
어린이집 버스는 달리던 승용차와 충돌한 뒤 도로에 서 있던 1t 화물차를 들이받고 넘어졌다.
 
이 사고로 트럭 운전기사와 어린이집 버스에 타고 있던 운전기사, 보육교사 1명, 4~7세 어린이 24명 등이 인근 병원으로 옮겨졌다.
 
충북소방본부 관계자는 “이송 환자 대부분 경상으로 중상자는 없는 것으로 파악됐다”고 말했다. 
 
어린이집 측은 “하원 중 버스 사고가 났다. 원생 모두 안전벨트를 착용해 크게 다친 아이는 없다”고 전했다.  
   
경찰은 교차로에서 신호위반으로 사고가 난 것으로 보고 정확한 사고 경위를 조사하고 있다.
 
이민정 기자 lee.minjung2@joongang.co.kr 
 
 
공유하기
광고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