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서울 아파트서 일가족 4명 숨져…한의사 가장은 행인이 발견

중앙일보 2020.02.13 17:30
[연합뉴스]

[연합뉴스]

서울의 한 아파트에서 일가족 4명이 숨진 채 발견됐다. 
 
서울 양천경찰서는 13일 오전 8시쯤 A씨(35·한의사)와 아내 B씨(42), 자녀 2명이 숨진 채 발견됐다고 밝혔다. 자녀는 5세 아들과 한 살배기 딸이다. 
 
A씨는 아파트 건물 아래쪽에서 지나던 행인에 의해 먼저 발견됐다. 
 
신고를 받고 출동한 경찰은 사건 경위를 파악하기 위해 A씨 집을 찾았다가 나머지 가족들도 사망한 사실을 알게 됐다. 
 
당시 B씨와 자녀는 안방 침대 위에 반듯이 누워 있었던 것으로 알려졌다. 
 
집 안에서는 A씨가 남긴 A4용지 8장 분량의 유서도 나왔다. 
 
A씨는 한의원을 운영하면서 최근 채무가 늘어나 B씨 등과 갈등을 겪은 것으로 전해졌다. 
 
경찰은 A씨가 가족을 살해한 후 극단적 선택을 했을 가능성을 염두에 두고 사망자를 부검하는 등 사건 경위를 조사할 예정이다. 
 
김지혜 기자 kim.jihye6@joongang.co.kr 
공유하기
광고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