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봉준호의 '기생충 설계' 담은 책, 판매량 35배로 뛰었다

중앙일보 2020.02.10 17:42
영화 기생충의 스토리보드북. [사진 인터넷교보문고]

영화 기생충의 스토리보드북. [사진 인터넷교보문고]

아카데미 4관왕 영화 '기생충' 관련 책의 판매량이 급증했다. 10일 온라인 서점 알라딘에 따르면 지난해 10월 나온 단행본 『기생충 각본집 & 스토리북』(2권) 판매량은 아카데미 시상식이 시작된 오전 10시부터 6시간 동안 약 350권이 판매됐다. 이 책의 지난주 평균 1일 판매량은 15권. 이날 하루에 23배로 뛴 셈이다. 교보문고 판매량도 늘었다. 인터넷교보문고에서 이달 9일까지 판매량은 하루 평균 10권. 10일 오후 5시까지의 판매량은 350권으로 35배가 됐다.
 
각본집. [사진 인터넷교보문고]

각본집. [사진 인터넷교보문고]

이 책은 봉준호 감독이 직접 쓴 각본, 스토리보드, 인터뷰로 구성돼있다. 기생충에 대한 봉 감독의 계획, 영화에서 편집돼 볼 수 없었던 미공개 장면 스틸 컷도 포함한다. 특히 어린 시절 만화가를 꿈꾸고 대학 시절 학보에 만평을 연재했던 봉 감독이 직접 그린 스토리보드가 인상적이다. 종이 위에 그린 그림은 스태프ㆍ배우를 통하기 전 단계 봉준호의 '기생충 계획'을 보여준다. 봉 감독은 이 책의 내용이 “어찌 보면 내가 가장 외롭고 고독할 때의 기록이자, 촬영장의 즐거운 대혼란을 관통하기 이전의, 고요하고 개인적인 순간들”이라고 본문에서 설명했다.
영화 기생충의 각본집, 스토리보드북. [사진 알라딘]

영화 기생충의 각본집, 스토리보드북. [사진 알라딘]

 
현재로서는 유일한 기생충 관련 책이다. 펴낸 곳은 플레인아카이브. 국내외 독립ㆍ예술영화의 블루레이, DVD, 도서, 음반을 기획 제작해왔던 곳이다. 448쪽. 3만7000원.
 
김호정 기자 wisehj@joongang.co.kr
공유하기
광고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