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후베이서 사망 69명·확진2447명···中 사망자 630명 넘을듯

중앙일보 2020.02.07 07:26
중국 후베이성 우한의 우한대학 부속 중난병원에서 보호복을 입은 의료진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에 의한 폐렴 환자를 치료하고 있다. [로이터=연합뉴스]

중국 후베이성 우한의 우한대학 부속 중난병원에서 보호복을 입은 의료진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에 의한 폐렴 환자를 치료하고 있다. [로이터=연합뉴스]

 
중국에서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우한 폐렴)으로 인한 누적 사망자가 630명을 넘어설 것으로 보인다.  
 
7일 중국중앙TV에 따르면 중국 후베이성은 지난 6일 하루 동안 신종 코로나 확진자가 2447명, 사망자가 69명 늘었다고 발표했다.
 
새로 늘어난 확진자와 사망자는 우한에서만 각각 1501명과 64명이다.
 
지난 6일까지 후베이성 전체의 누적 확진자는 2만2112명, 사망자는 618명이다. 3161명은 중태고 841명은 위중한 상태다.
 
이에 따라 국가위생건강위원회(위건위)에서 발표하는 중국 전체 집계에서 신종 코로나 누적 사망자는 630명을 넘고 확진자 또한 3만명을 초과할 것으로 예상된다.
 
위건위는 전날 0시 현재 전국 신종 코로나 누적 확진자는 2만8018명, 사망자는 563명이라고 집계했다.
 
이지영 기자 lee.jiyoung2@joongang.co.kr
 
공유하기
광고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