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LG전자, 신종코로나에 ‘MWC’ 불참…"고객·임직원 안전 우선"

중앙일보 2020.02.05 08:47
LG전자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확산 우려에 따라 이달말 스페인 바르셀로나에서 열리는 MWC 2020 전시전에 불참한다고 5일 밝혔다. 사진은 지난해 MWC 전시장 LG전자 부스. [사진 LG전자 제공]

LG전자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확산 우려에 따라 이달말 스페인 바르셀로나에서 열리는 MWC 2020 전시전에 불참한다고 5일 밝혔다. 사진은 지난해 MWC 전시장 LG전자 부스. [사진 LG전자 제공]

 
LG전자는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 확산 우려에 따른 고객과 임직원 안전을 고려해 이달 말 스페인에서 열리는 세계최대 이동통신 산업전 ‘MWC 2020’에 불참한다고 밝혔다.
 
LG전자 관계자는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 확산 동향을 감안해 안전 여부를 판단하고 추후 신제품 공개행사를 가질 계획”이라며 이같이 밝혔다.
 
다만 이 관계자는 전시 참가와는 별도로 글로벌 이동통신사업자들과 사전에 약속됐던 미팅은 예정대로 진행할 계획이라고 덧붙였다.
 
앞서 국내 이동통신사 SK텔레콤도 전날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 확산으로 인해 MWC 2020 미디어 간담회 일정을 비롯한 출장 기자단 계획을 취소하고, 참여 부스 규모와 인력도 최소로 구성했다.
 
MWC는 매년 2월 말 스페인 바르셀로나에서 열리는 세계 최대 규모의 이동통신 산업전시회다. 지난해에는 각국에서 2500여개 기업이 참가하고 10만 명 이상의 관람객이 다녀갔다.
 
박광수 기자 park.kwangsoo@joongang.co.kr 
공유하기

중앙일보 뉴스레터를 신청하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