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경제 브리핑] 세븐일레븐 ‘푸드드림’ 먹거리 매출 일반 점포의 2배

중앙일보 2020.02.05 00:02 경제 4면 지면보기
먹거리 특화 편의점 모델인 세븐일레븐 푸드드림 매장 내부. 세븐일레븐은 이 모델을 올해 중 500개로 확대할 예정이다. [사진 세븐일레븐]

먹거리 특화 편의점 모델인 세븐일레븐 푸드드림 매장 내부. 세븐일레븐은 이 모델을 올해 중 500개로 확대할 예정이다. [사진 세븐일레븐]

편의점 세븐일레븐은 지난해 7월 처음 선보인 먹거리 특화 매장 ‘푸드 드림(사진)’ 14곳의 매출이 기존 점포보다 66.8% 오르며 성공적인 모델로 자리 잡아가고 있다고 4일 밝혔다. 푸드드림은 일반 점포보다 넓은 132㎡(약 40평) 규모 매장에서 즉석식품과 가정간편식, 신선식품, 생필품 등을 중심으로 판매한다. 세븐일레븐은 1인 가구 시대의 소비 특성을 반영한 푸드드림 모델을 올해 500개 점포까지 확대할 예정이다.

공유하기

중앙일보 뉴스레터를 신청하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