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이창호 9단, 중국 신종코로나 피해 복구에 1000만원 기탁

중앙일보 2020.02.03 16:42
바둑 프로기사 이창호 9단. [중앙포토]

바둑 프로기사 이창호 9단. [중앙포토]

이창호 9단이 중국의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우한 폐렴) 피해 복구 성금으로 1000만원을 기탁한다.
 
3일 한국기원은 이 9단이 피해 복구에 보탬이 되고 싶다는 뜻을 전달했다며, 이를 중국기원에도 알렸다고 밝혔다. 중국기원은 성금을 전달할 기관을 알아본 후 한국기원에 통보하기로 했다.
 
중국에서 ‘석불(石佛·돌부처)’로 불리는 이창호 9단은 여전히 중국 바둑팬들의 사랑을 받고 있다.
 
이창호 9단은 “중국에 큰 어려움이 벌어져 매우 안타깝게 생각한다. 조그만 마음이지만 하루빨리 중국이 정상화되는데 보탬이 되면 좋겠다”며“중국국민들을 응원하겠다. 힘 내세요!”라고 전했다.
 
이 9단은 2010년 아이티 지진 피해 난민을 돕기 위한 자선 대국을 통해 ARS 전화로 모인 성금을 전달했으며, 2017년엔 포항 지진 피해복구 성금으로 1000만원을 전달했다.

 
 
 
홍주희 기자 honghong@joongang.co.kr
공유하기
광고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