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유승민 "황교안과 비공개 대화 중…공천·지분얘기 전혀 없다"

중앙일보 2020.02.03 13:06
유승민 새로운보수당 보수재건위원장이 3일 오전 서울 여의도 국회 의원회관에서 열린 당대표단 회의에서 발언하고 있다. [연합뉴스]

유승민 새로운보수당 보수재건위원장이 3일 오전 서울 여의도 국회 의원회관에서 열린 당대표단 회의에서 발언하고 있다. [연합뉴스]

유승민 새로운보수당 보수재건위원장은 3일 자유한국당과의 통합 협상과 관련해 "(황교안 한국당 대표와) 대화가 진행 중"이라며 "공천이나 지분 대화는 전혀 없다"고 말했다.
 
유 위원장은 이날 당 대표단 회의 후 기자들과 만나 "이번 주 중에 실무진 비공개회의가 마무리되면 황 대표와 직접 만날 생각"이라며 이같이 밝혔다.
 
그는 "(보수 재건의) 3대 원칙을 얘기할 때 공천권이나 지분에 대해선 전혀 따지지 않겠다고 분명히 얘기했는데, 그런 부분에 대해 오해가 있는 것 같다"며 한국당과의 협상에서 '공천 지분'을 요구하는 게 아니냐는 일각의 의구심을 부인했다.
 
유 위원장은 황 대표와의 협상에 대해 "서로 핵심적으로 궁금한 질문에 대해 질문하고 답을 받는 상태로 진행하고 있다"며 회동 시기에 대해선 "이번 주중에 비공개 대화가 마무리되면 이번 주중에 직접 만나야 되지 않겠냐는 생각에는 변함이 없다"고 밝혔다.
 
다만 "(시기는) 아직 정해진 바 없다"며 "(이번주에) 결론이 날지 안 날지는 모르겠다. 대화가 조금 진행은 되고 있는데, 시간이 조금 걸리는 문제가 있다"고 설명했다.
 
유 위원장은 "제가 황 대표하고 하는 대화는 양당 간 문제이기 때문에, 거기에 대해 결론을 내는 것"이라며 "결론이 나면 혁신통합추진위원회 문제도 결론이 자연스럽게 따라가지 않겠나"라고 말했다.
 
권혜림 기자 kwon.hyerim@joongang.co.kr
공유하기
광고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