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저금리 뚫고 최대 연 5% 받는 특판적금…하나은행 3일간 ‘하나 더적금’ 판매

중앙일보 2020.02.03 11:03
최대 연 5.01%까지 금리를 적용받을 수 있는 특판 적금이 나왔다. 하나은행이 3일부터 5일까지 3일 간 한시적으로 판매하는 ‘하나 더적금’ 상품이다.

 
하나은행이 3일부터 특판적금인 '하나 더적금' 상품을 한시 판매한다. [하나은행 제공]

하나은행이 3일부터 특판적금인 '하나 더적금' 상품을 한시 판매한다. [하나은행 제공]

 
3일 하나은행에 따르면, 하나은행은 이날부터 연 5.01%의 1년제 정액 적립식 적금 상품 ‘하나 더적금’을 3일 간 한시적으로 판매한다. 월 최소 10만원부터 최대 30만원 이하의 금액으로 가입할 수 있다. 이 같은 특판 적금은 이날부터 브랜드 명칭이 기존 'KEB하나은행‘에서 ’하나은행‘으로 변경되는 데 따른 이벤트성 상품이다. 
 
단 해당 상품의 ‘최대 금리’인 연 5.01%를 적용받으려면 몇 가지 조건을 충족해야 한다. 해당 상품에 적용되는 기본금리는 연 3.56%다. 먼저 온라인 채널을 통해 가입하면 연 0.2% 우대금리를 더 받을 수 있다. 하나은행 모바일 앱이나 PC를 통한 온라인 가입으로 적용 가능하다. 하나은행 입‧출금통장으로 납입금액(10만~30만원)을 자동이체 등록하면 연 1.25%의 추가 금리 우대를 받을 수 있다. 1년제 한정 상품이기 때문에, 최대 금리를 적용받으려면 해당 조건 충족여부를 꼼꼼히 따져볼 필요가 있다.
 
하나은행은 해당 적금을 “새로운 브랜드로 새로운 출발을 기념해 감사의 마음을 담은 상품”이라고 설명했다. ‘하나 더적금’ 상품 판매는 3일부터 5일 오후 5시까지 온‧오프라인을 통해 진행된다.  
 
성지원 기자 sung.jiwon@jonngang.co.kr
공유하기
광고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