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강남 성형외과서 수술받던 홍콩 여성 사망…수사 착수

중앙일보 2020.01.30 18:22
[중앙포토]

[중앙포토]

서울 강남의 한 성형외과에서 지방흡입 수술을 받던 외국인 여성이 사망하는 사고가 발생해 경찰이 수사에 나섰다.
 
30일 경찰에 따르면 서울경찰청 광역수사대는 지난 28일 강남구 신사동의 한 성형외과에서 지방흡입 수술을 받던 홍콩 국정 여성 A(35)씨의 사망 접수가 신고됐다.
 
조사 결과 A씨는 수술 도중 이상 증세를 보였고, 다른 병원으로 옮겨졌지만 결국 숨진 것으로 확인됐다.
 
경찰은 관계자는 "구체적인 사고 경위와 의료진의 과실여부 등을 들여다보고 있다"면서 "누가 입건됐는지, 구체적 혐의 등은 아직 밝힐 수 없다"고 전했다.
 
권혜림 기자 kwon.hyerim@joongang.co.kr
공유하기
광고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