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속보]남북, 코로나바이러스 해소때까지 개성연락사무소 중단

중앙일보 2020.01.30 10:39
[연합뉴스TV=연합뉴스]

[연합뉴스TV=연합뉴스]

남북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우한폐렴) 확산 우려에 따라 30일 개성 남북공동연락사무소 근무를 잠정 중단하기로 결정했다. 
 
대신 서울과 평양 사이에 전화와 팩스선을 개설해 연락업무를 유지할 계획이다.
 
통일부에 따르면 남북은 이날 개성 연락사무소에서 연락대표 협의를 열고 신종코로나 위협이 해소될 때까지 연락사무소를 잠정 중단하기로 했다. 
 
또 개성에 머무는 남측 인력 총 58명을 가급적 빨리 복귀시키기로 했다.  
 
북한은 신종코로나 확산을 우려해 중국과의 항공, 교통을 모두 차단한 상태다. 지난 28일에는 공동연락사무소에 근무하는 남측 인원에 대해 마스크를 착용해 달라는 요청했다. 현재까지 북한에서 확진 환자는 나오지 않았다.
 
이민정 기자 lee.minjung2@joongang.co.kr 
공유하기
광고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