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현대차 사상 첫 매출 100조 돌파···공유차 증가에 판매는 감소

중앙일보 2020.01.22 14:14
[연합뉴스TV]

[연합뉴스TV]

현대자동차는 연결 기준 지난해 매출이 105조7904억원으로 전년 동기와 비교해 9.3% 증가했다고 22일 공시했다. 현대차 매출이 100조원을 돌파한 것은 사상 최초다.
 
지난해 영업이익은 3조6847억원으로 전년보다 52.1% 증가했다. 순이익은 3조2648억원으로 98.5% 늘었다.
 
현대차 측은 지난해 제네시스 브랜드와 대형 스포츠유틸리티차량(SUV) 판매가 증가하며 매출과 수익성이 모두 증가한 것으로 보고 있다. 

한편 판매대수는 지난해보다 줄었다. 공유차량 증가 등으로 인한 세계적 자동차 수요 감소의 영향으로 풀이된다.
 
현대차는 지난해 442만5528대의 차량을 판매했다. 전년 대비 3.6% 감소한 수치다. 내수시장에서는 2.9% 증가한 74만1842억원, 해외시장에서는 4.8% 감소한 368만3686대가 각각 판매됐다.
 
지난해 4분기 매출은 전년 동기 대비 10.5% 증가한 27조8681, 영업이익은 148.2% 증가한 1조2436억원, 순이익은 흑자전환한 8512억을 각각 기록했다.
 
4분기 판매는 전년동기 대비 2.5% 감소한 118만5859대였다. 
 
권혜림 기자 kwon.hyerim@joongang.co.kr 
공유하기
광고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