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적절한 세뱃돈은? 어른은 1만원, 초등생은 5만원

중앙일보 2020.01.22 11:33
EBS는 적정한 세뱃돈에 대해 온라인 설문조사를 진행했다. [중앙포토]

EBS는 적정한 세뱃돈에 대해 온라인 설문조사를 진행했다. [중앙포토]

어른과 아이들이 생각하는 적절한 세뱃돈은 지폐 색깔에서 차이가 났다.
 
EBS는 교육 콘텐트 전문회사 스쿨잼이 초등학생과 어른 1138명을 대상으로 적정 세뱃돈에 대해 온라인 설문한 결과 어른은 1만원, 초등학생은 5만원이 적당하다 답했다고 22일 밝혔다.
 
어른은 절반 가량이 1만원을 택했다. 43.0%가 1만원을 택했으며, 3만원(20.0%), 2만원(14.5%), 5만원(11.7%), 5000원(3.5%) 순이었다.
 
초등학생은 1위부터 4위까지 근소한 차이를 보였지만, 어른들의 생각과는 달랐다. 가장 많은 21.3% 학생들이 5만원이 적당하다고 답했다. 이어 3만원(20.1%), 1만원(19.5%), 2만원(18.0%)이 뒤를 이었다. 어른은 10만원을 선택한 어른은 1.1%이었지만, 초등학생들은 5위(6.6%) 순위였다.
 
어른들의 답변 중에는 ‘학년별로 다르게 줘야 한다’는 의견도 꽤 있었다. 대부분은 초등학교 저학년 1만원, 고학년은 2만~3만원이 적당하다고 답했다.
 
5만원을 택한 응답자들은 초등학교 고학년이 많았으며, 학교 준비물과 참고서 구입, 친구들과 군것질 등으로 쓰인다고 설명했다.
 
한영혜 기자 han.younghye@joongang.co.kr
공유하기
광고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