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청주교대 단톡방 성희롱’ 남학생 2명…기소의견 검찰 송치

중앙일보 2020.01.16 12:22
청주교대에 붙은 대자보. [뉴스1]

청주교대에 붙은 대자보. [뉴스1]

 
청주교육대학교에서 발생한 단톡방 성희롱 사건을 수사해 온 경찰이 A씨 등 2명에 대해 기소 의견으로 검찰에 송치했다.
 
16일 충북 청주상당경찰서에 따르면 A씨 등은 스마트폰 단체 대화방에서 특정 여학생들의 사진을 올려 외모를 평가하거나 성적 대화나 수치심을 느낄만한 대화를 나눈 혐의를 받고 있다.
 
또한 이들은 교생실습을 하면서 만난 초등학생들을 비하하기도 했다.
 
앞서 이 같은 사실을 확인한 피해 여학생들은 법률 대리인을 통해 A씨 등을 모욕 혐의로 검찰에 고소했다.
 
피해자들은 “합당하고 높은 수위의 징계 처분이 내려지기를 바란다”며 “합당한 조치로 전 국민에게 경각심을 주는 선례를 남겨 달라”고 요구하기도 했다.
 
대학 측은 형사처벌과는 별개로 자체 진상조사를 벌여 A씨 등에게 중징계 처분을 내렸다. 다만 2차 피해와 인권 문제를 고려해 자세한 징계 수위는 공개하지 않았다.
 
이지영 기자 lee.jiyoung2@joongang.co.kr
공유하기
광고 닫기